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산시 서랑동 문화마을, 가을을 부른다
직불제 적용 경관작물 재배사업 결실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18/09/07 [11:31]
    서랑동 문화마을, 가을을 부르다
[데일리와이] 오산시는 지난 6일 올해 초부터 일궈온 서랑동 문화마을과 서랑동저수지 일대가 아름다운 가을꽃이 만발한 꽃길로 탈바꿈해 동네를 찾는 문화체험객과 관광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당초 시는 서랑동 문화마을의 관광 인프라를 확대하고, 문화마을의 경관개선을 위해 '직불제 적용 서랑동 경관작물 재배사업'을 추진하고자 올해부터 내년까지 이어지는 사업을 시작했다. 이에 따라 10명의 노인일자리사업으로 시작해 마을 유휴지와 도로변, 서랑저수지 주변에 잡초를 제거하고 꽃단지를 조성해왔던 것이다.

길고 긴 무더위 속에서 이들 근로노인들의 피땀에 보답이라도 하듯 가을바람에 하늘거리는 아름다운 꽃이 피어 마을을 찾는 이들에게 미소와 행복을 주고 있다.

올해 초에 사업설명회를 열고, 조사를 통해 대상부지를 선정하고, 해당 부지에 대한 정리 및 복토, 거름·비료주기, 작물식재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왔으며, 수레국화, 접시꽃, 봉숭아, 해바라기, 코스모스 등의 경관보전 작물을 재배, 이식작업과 직파를 해왔다.

근로자로 일하고 계시는 황모 어르신은 “황무지였던 유휴지를 마을 주민들이 합심하여 가꾸고, 경작할 수 있어 큰 보람을 느끼며 내년도에는 더 큰 꽃을 피울 것”이라며 웃음을 지어 보였다.

시 관계자는“서랑동 경관보전 작물 재배를 통하여 직불금 신청을 통한 농가소득을 보전하고, 나아가 마을축제 및 관광활성화 등 추가적인 연계방안에 대하여 지속적으로 고민할 것”이라고 밝히고, “내년에는 2년차 사업으로 농지에 경관작물을 재배할 수요를 조사해 사업목적을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9/07 [11:31]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6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이재명 경기도지사 정치적 법률적 공방! 피해는 고스란히 경기도민에게 / 이균 기자
경기도언론개혁시리즈 ⑯ 기사 못쓰는 기자는 가라! 화성시 보도자료 배포방식 변경 / 이균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산수화(오산수원화성)상생협력, 수원시장 염태영 화성시장 서철모 동상이몽 / 이균 기자
용인시의회 자치행정위원회, 용인도시공사 추가 감사 및 강평 실시 / 이균 기자
남양주시 다산1동 복지넷과 함께하는 신바람 공연한마당 성료 / 남정한 기자
[이균칼럼] 경기도에 부는 ‘연말시상 바람’적폐인가 격려인가? / 이균 기자
안양시, 임곡3지구 주택재개발 정비사업 계획대로 추진 / 이종성 기자
용인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 2018년 행정사무감사 강평 실시 / 이균 기자
용인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 문화예술과 체육진흥과 장애인복지과 추가 감사 및 강평 실시 / 이균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