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가 투자 유치한 유진초저온, 협약 4년 만에 평택에 물류단지 준공
평택 오성 산업단지에서 준공식 개최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19/03/05 [13:08]
    유진초저온 준공식

[데일리와이] 경기도가 2015년 투자 유치에 성공한 친환경 물류단지 조성업체 ‘유진초저온㈜’이 협약 4년 만에 평택 오성산업단지에 물류단지를 준공하고 가동에 들어갔다.

5일 경기도에 따르면 유진초저온는 이날 오전 평택 오성 산업단지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 양원돈 유진초저온 대표이사, 정장선 평택시장과 기업인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물류단지 준공식을 개최했다.

경기도는 총 3,000억원이 투자된 유진초저온의 초저온 물류단지 준공으로 600여개의 신규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는 최근 5년간 도내 제조업 외국인투자 중 최대 규모의 투자와 고용이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이날 축사를 통해 “버려지는 냉열을 재활용하고 관련기업과 함께 상생하고 공존할 수 있도록 물류단지를 만든 유진초저온은 우리 사회가 앞으로 가야할 공존과 상생, 기술융합, 산업복합의 모범적 사례”라며 “반드시 성공해서 다른 기업과 산업, 지역에도 귀감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유진초저온는 국내 투자사인 유진그룹과 미국 기관투자사인 EMP 벨스타 합작회사다.

유진초저온의 초저온 물류단지는 그동안 바다로 버려져 바다환경 황폐화의 원인 중 하나였던 LNG냉열을 사용해 저온을 유지하고, 연료전지와 태양광 등으로 자체 생산한 전기를 사용하는 세계 최초의 에너지 완전자립형 물류단지다.

경기도는 지난 2015년 유진초저온과 투자유치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외국인투자지역인 오성단지 부지를 제공하는 등 지속적 협력관계를 유지하며 이번 초저온 물류단지 조성을 지원했다. 특히 도는 물류와 신재생에너지 산업이 한곳에 모여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도록 관련 지침과 법령을 개정하는 등 행정적 지원도 아끼지 않았다.

유진초저온은 오성초저온물류단지를 시작으로 평택 지역에 제2의 초저온물류단지를 건립할 것으로 알려져 있어 향후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도 계속해서 도움을 줄 전망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3/05 [13:08]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9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용인의 가볼만한곳 베스트는 / 조춘환 기자
경기도 산하단체 기관장 억대연봉 칼바람 예고 / 이균 기자
LH 성남중동 롯데캐슬 아파트 221세대 공급 / 김동현
리설주, 김정은과 사이에 자녀 있다 / 박찬수
수원군공항 화성시 이전 문제 그 ‘해법’이 달라지고 있다 / 이균 기자
‘경기도 지역화폐’ '청년기본소득' 이재명 그리고 지역경제 살릴까? / 이종덕 기자
[이균칼럼]수원시장 화성시장은 협상테이블 가치를 실천하자 / 이균 기자
믿었던 기부천사, 알고보니 수십억 사기꾼 / 이종성
경기도 서울시와 맞짱뜨는 이재준 고양시장 ...강력드라이브 주춤한 까닭은? / 이균 기자
배너
광고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