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광한 남양주시장, 외유성 일정 없는 3색 해외출장 눈길
 
남정한 기자 기사입력  2019/04/03 [16:17]
    조광한 남양주시장


[데일리와이] 조광한 남양주시장의 이색적인 해외출장이 주목받고 있다.

먼저, 시의회와 함께 동반 출장에 나섰다. 지난 3월 31일부터 스웨덴을 시작으로 스위스, 이탈리아 등을 방문하는 조광한 시장은 신민철 남양주시의회 의장, 김영실 시의원과 함께 출장길에 올랐다.

시민의 뜻을 대변하는 의회와 함께 국제교류 추진 도시 방문뿐만 아니라 왕숙 신도시에 적용될 정책을 논의하면서 남양주시의 백년지대계를 수립할 계획이다.

스웨덴 헤뤼다시와 우호교류협력 의향서를 체결하고 자매도시인 이탈리아 살레르노광역시를 방문해 청소년 교류 활성화 방안을 논의한다.

이어, 스톡홀름에 위치한 유럽 최고의 도시계획 컨설팅 기업 SWECO와 친환경 연구소 IVL, 스위스 세계경제포럼 사무국 등을 방문해 친환경 도시재생과 정약용포럼 추진 등 업무에 필요한 정책연수를 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복지국가 스웨덴의 살아 있는 교육 현장인 아동 보육시설Luma open preschool과 다양한 계층이 동네의 커뮤니티처럼 이용할 수 있도록 설계된 스톡홀름과 예테보리의 도서관을 방문해 시정 도입방안을 모색한다.

조광한 시장은 스웨덴의 복지·친환경 도시 디자인 개념을 왕숙 신도시에 적용해 일자리, 교통, 문화를 어우르는 누구나 살고 싶은 최고의 도시로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올해 초부터 시에서 실시하는 모든 해외연수에 대해 여행사를 통해 단체로 가는 관광형태 연수를 불허한다고 밝힌바 있다.

이번 출장 역시 모든 일정을 직접 예약하고, 세계경제포럼 등에 직접 서한문을 발송해 기관섭외를 하는 등 그간 일반적으로 여행사에 맡겨 출장을 준비하는 것과 대조적인 모습을 보였다.

조광한 시장은“2050년 대한민국 최고의 녹색자족도시로 거듭나기 위해 기존의 방식을 탈피하고 성과 중심의 업무를 추진해야 하며, 해외출장 역시 반드시 분명한 목적을 가지고 철저한 사전준비를 통해 성과를 낼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시는 이번 해외 출장을 통해 스웨덴, 이탈리아의 도시와 행정, 청소년 등 다방면의 교류를 추진하고 스웨덴의 친환경 도시재생 정책, 다보스 포럼 등을 벤치마킹해 시정에 반영해 나갈 계획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4/03 [16:17]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25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공공스포츠클럽 & 체력인증센터 청렴 결의대회 개최 / 박주묵 기자
용인시, 주거지 인근 중·소규모 물류창고 신설 엄격 제한 / 이균 기자
평택시 서정동 자원봉사나눔센터 ‘어르신과 함께하는 냅킨아트 가방만들기’ 나눔 봉사 / 이균 기자
리설주, 김정은과 사이에 자녀 있다 / 박찬수
기아자동차 임금협상 잠정 합의19일 찬반 투표 / 신정윤
경기도 고기 굽는 수영장 가볼만한 곳 / 이종성 기자
경기도시공사, 안태준 새 북부본부장...일산테크노밸리 등 새로운 경기북부 만들기에 주력 / 이균 기자
의정부조폭 세븐파 무더기 경찰행 / 신정윤
이재명 “내년까지 하천내 불법행위 바로잡겠다” … 도, 특별팀 운영 등 강력 단속 / 이균 기자
배너
광고
광고
광고
배너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