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청소년이 뽑은 10대뉴스는? 1위 ‘버닝썬 사건’, 2위 ‘일본 불매운동’, 3위 ‘오디션 프로그램 조작’
경기도교육청, ‘2019년 청소년이 뽑은 10대 뉴스’ 조사결과 발표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19/12/24 [09:08]
▲ ‘청소년이 뽑은 2019년 10대 뉴스’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21일 수원 화홍고등학교에서 열린 도교육청 청소년방송 ‘미디어경청’ 송년 콘서트에서 ‘청소년이 뽑은 2019년 10대 뉴스’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결과 1위는 10.3%를 얻은 ‘버닝썬 사건’이 차지했다. 2위는 ‘일본 불매운동’으로 8.6%, 3위는 ‘오디션 프로그램 조작’5.7%로 나타났다.

 

10대 뉴스 가운데 ‘조두순 출소’ 5.1%로 5위, ‘홍콩 민주주의 시위’ 3.8%로 6위, ‘조국 법무부장관’2.8%로 8위로 뽑히며, 정치·사회적 현상과 역사적 사건이 상당한 비중을 차지했다.

 

그밖에 ‘설리(연예인 악플)’가 5.4%로 4위, ‘호날두 노쇼’ 3.7%로 7위, ‘손흥민’ 2.8%로 9위, ‘방탄소년단’ 2.5%로 10위를 차지했다.

 

이번 10대 뉴스 조사는 경기도교육청이 11월 22일부터 12월 15일까지 ‘미디어경청’ SNS와 인터넷 포털 온라인 설문조사를 통해 진행한 것으로 설문에는 전국 청소년 440명이 참여했다.

▲ 미디어경청 송년콘서트 현장사진    

 

이 가운데 유효응답자 수는 323명이다. 설문에 활용된 키워드는 총 70개로 각종 포털사이트에서 월 단위로 청소년이 가장 많이 검색한 키워드로 선정했다.

 

‘청소년이 뽑은 2019년 10대 뉴스’결과는 ‘미디어경청’유튜브 채널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경기도교육청 김주영 대변인은 “청소년들이 학업·진학 문제뿐만 아니라 사회현상이나 역사적 사건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이 10대 뉴스 조사 결과에 여실히 드러난다”며 “경기도교육청은 앞으로도 ‘미디어경청’이 경기도 청소년의 언론 창구가 되어 마음껏 소통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할 계획” 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송년콘서트는 ‘미디어경청’활동 청소년들이 모여 한 해 활동을 돌아보고 앞으로의 창작활동을 독려하는 자리다. 콘서트에서는 래퍼 ‘래원’과 도교육청 홍보대사인 ‘달지’와 ‘호치키스’가 합동공연을 펼쳤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2/24 [09:08]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4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포천시 홍보대사‘임영웅’팬들, 사랑의 기부행렬 / 남정한 기자
용인시노사민정協, 2일 노사발전재단 차별없는일터지원단과 협약 / 이균 기자
[인터뷰]대구동부소방서 이호욱 소방장 “건설 현장, 폭발사고 대형화재 줄일 수 있어” / 이균 기자
남양주시, 관내 방문판매업체 전수조사·현장점검 완료 / 남정한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염태영 수원시장 2년 후, 안민석 국회의원 향후 4년...정치 행보가 궁금하다 / 이균 기자
경기문화재단 경기도박물관, "확 달라진 홈페이지 방문해 보세요" / 이균 기자
용인시의회, 제245회 임시회 열고 의장·부의장 선거 등 7건 안건 처리 / 이균 기자
경기문화재단-한국도자재단, 도내 문화예술 발전 위해 손 맞잡아 / 이균 기자
김포시민축구단, 스페인 유스팀 출신 발레아 선수영입 등 전력 급상승 기대 / 박주묵 기자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
배너
광고
광고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