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재명 제안한 ‘폐렴환자 전수조사’ 정부 받아들여… ‘놓친 환자’ 찾아 지역사회 전파 막는다
이재명 지사 제안했던 폐렴 입원환자 코로나19 전수조사 전국적 시행 예정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20/02/17 [11:33]

경기도청


[데일리와이] 정부가 국내 폐렴 환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시행하기로 한 가운데 이를 먼저 제안했던 경기도가 도내 의료기관 전수조사를 진행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경기도에 따르면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의 지역사회 전파 가능성을 확인하기 위해 국내 의료기관에 입원 중인 모든 폐렴 환자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검사 시행을 검토 중이다.

이는 경기도가 먼저 검토하고 조사에 들어갔던 사안으로 이재명 도지사는 지난 8일 정세균 국무총리가 도청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방문했을 때 폐렴 입원환자에 대한 코로나19 검사를 제안한 바 있다.

당시 이 지사는 “경기도에서도 전수조사를 하고 있는데, 최근 폐렴으로 진단된 사람 중에서 의사들이 봤을 때 의심스러운 사람은 검사를 해주는 게 어떨까 한다”며 “우리가 몰랐던 루트로 확진이 되는 경우가 생기고 있어 비용과 시간이 소요되더라도 전수조사 및 의사 판단을 거쳐 검사한다면 신종 코로나 환자를 놓치는 일을 막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도는 지난 5일부터 이 지사의 지시에 따라 도내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 300곳에 대해 폐렴으로 입원 중인 환자가 있는지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응답의료기관 255곳의 입원환자 2만1,381명 중 폐렴환자는 873명인 것으로 확인됐으며 도는 미확인·미응답 의료기관 45곳에 대해 폐렴 환자 파악 조사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2015년 메르스 유행 당시 보건복지부는 전국 입원의료기관을 전수조사해 폐렴환자에게 메르스 검사를 수행했다.

당시 전국 폐렴환자 7,468명 중 2,000여명이 경기도에서 나왔으며 도는 이를 바탕으로 검사 대상 인원과 예산 등을 추산하고 있다.

도는 정부의 검사 추진과 더불어 보다 면밀한 조사를 위해 민간전문가들이 포함된 경기도 코로나19 위기대응센터에서 이를 계속 논의해 나갈 방침이다.

이재명 지사는 “경기도가 먼저 제안하고 시행 중인 폐렴환자 전수조사가 전국으로 확대돼 매우 다행스럽고 기쁘게 생각한다”며 “도내 모든 폐렴환자를 대상으로 꼼꼼하고 신속하게 검사할 수 있도록 정부, 시군과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17 [11:33]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5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 봄꽃축제 가볼만한 곳 / 이종성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은수미 성남시장, 다른 듯 닮고, 닮은 듯 다른 정치행보! 그 결과는? / 이균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화성소상공인지원센터 분소에서 센터로 승격 / 윤청신
경기도, 폐기물 불법 투기자 현상수배.공익제보시 포상금 최대 1억원 / 이균 기자
안산시, 다소비식품 수거·검사로 코로나19 영업피해 매장 지원 / 이균 기자
고엽제전우회 하남시지회, 코로나19 극복 동참 위해 보조금 자진 반납 / 남정한 기자
시흥시, 모든 시민에게 시흥형 재난기본소득 10만원 지급 / 박주묵 기자
광명시, 공공디자인 진흥계획 수립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 이균 기자
‘경기도 지역화폐’ '청년기본소득' 이재명 그리고 지역경제 살릴까? / 이종덕 기자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