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평택시 ‘공익활동 활성화 방안 포럼’ ...‘협력하는 시민사회 어떻게 가능할까?’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20/05/28

 

평택시 ‘공익활동 활성화 방안 포럼’ 개최


[데일리와이] 평택시가 지난 26일 평택시 협치회의 주관으로 ‘공익활동 활성화방안 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협치환경을 여는 새로운 시민, 협력하는 시민사회는 어떻게 가능할까?’라는 주제로 남부문화예술회관에서 개최된 포럼에는 시민사회단체, 공무원, 협치회의 실무위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포럼은 박정인 평택시 협치총괄지원관의 사회로 경기도 공익활동 활성화 방안 평택시 공익활동현황 및 지원과제 공익활동활성화를 위한 조례제정 사례에 대한 주제 발표가 있었으며 발표 후에는 소태영 협치회의 기반조성실무위원장을 좌장으로 자유롭고 열띤 토론이 진행됐다.

첫 번째 발표자로 나선 안명균 센터장은 “공익활동은 시민들의 자발성에 기초한 공익성 있는 활동”이라며 “구성원들 간의 친목이나 영리만을 목적으로 하지 않는 시민 및 단체의 모든 활동”이라고 설명했다.

박호림 사무국장은 “규제중심 패러다임에서 신뢰기반으로 전환과 시민사회의 시정참여에서 권한으로의 강화가 필요하다”며 “공익활동 활성화를 위해 비영리민간단체지원법 개정, 소규모 공익활동에 법적 지위 부여, 시민친화제도 도입”을 제안했다.

주제 발표에 이어 토론자로 참여한 류정화 평택하늬바람마을 협동조합 이사장은 여성시민으로서 10년 간 다양한 활동을 하다가 공공의 영역을 만나기까지의 어려움에 대해 말하며 “시민들은‘행정’에 정해진 ‘답’이 궁금한 것이 아니라 ‘답’으로 가는 과정과 필요에 따른 공공서비스를 연결해주기를 원한다”며 “이 과정을 마련하는 것이 시민들의 공익활동을 지원하는 방안일 것”이라고 말했다.

평택시의회 유승영 의원은 “평택의 발전 과정에는 시민들의 목소리가 필요했던 위기의 시간들이 있었는데 그때마다 시민들을 대변해 왔던 시민사회단체의 역할이 있었다”며 “시민단체 운동사 정리가 필요하며 시민의 힘과 시민사회를 돕는 제도가 마련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평택시 협치회의는 협치 전반에 대한 심의·조정기구로 협치시정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역할과 사회적 합의사항을 시장에게 제안하고 시장이 이를 실행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포럼을 시작으로 지속적인 시민 공론장을 이어가겠다”며 “향후 이를 토대로 한 제도와 시민공익활동 활성화 지원사업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5/28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7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이재명 손가락에 밀리는 경기도 입 김홍국 대변인-이균 기자의 ‘듣보쓴’ / 이균 기자
경기도언론개혁시리즈20 - 수원시의회 지역언론 육성지원은 누구를 위한 조례인가? / 이균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안양시, 치매가 의심된다고요 치매안심센터를 찾아오세요. / 이균 기자
스마트 의정부 세무행정...스마트 납부로 절세 혜택 누리는 똑똑한 세금 관리 / 남정한 기자
경기문화재단 '코끼리를 데이터에 넣는 방법'을 가르쳐드립니다 / 이균 기자
경기문화재단, 문화소외계층에게 할인 제공이 가능한 문화누리카드 가맹점 모집 / 이균 기자
경기문화재단, 토크콘서트 통해 경기도 문화예술의 미래 제안 / 이균 기자
경기문화재단, 두발로 걷고 타며 즐기는 ‘2020 생명의 길, 경기만 소금길 대장정’ 추진 / 이균 기자
이재명의 그린뉴딜, 240억 투자해 반월·시화산단 ‘저탄소 녹색산단’으로 만든다 / 이균 기자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