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권정선 경기도의원, “장애 특성 따른 지원정책 마련해야”
시청각 장애인 지원 및 전달체계 마련 토론회 열어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20/05/28 [16:18]

 

권정선 경기도의원, 시청각 장애인 지원 및 전달체계 마련 토론회 열어


[데일리와이]“시청각 중복 장애인은 장애 유형에도 배제되고 장애 특성상 가장 기본적인 권리조차 보장 받지 못하고 있어 체계적 지원을 위한 정책 보완이 시급 한다” 권정선 경기도의원은 지난 27일 오후 4시 경기도의회 제1정담회의실에서‘경기도 시청각 장애인 지원 및 전달체계 마련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열었다.

권정선 의원은“시청각 중복 장애인들이 인간으로서의 기본적 인권을 보장받고 자립생활을 영위하기 위해서는 시청각 중복 장애인들의 실태조사를 비롯해 의사소통 지원, 이동권 보장, 재활치료와 상담, 직업지원, 평생교육지원 등 관련 복지정책의 체계적 추진이 필요하다”며“이를 위해 제가 대표 발의한‘경기도 시청각중복장애인의 권리보장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제정을 추진 중이다”고 밝혔다.

이어 권 의원은“본 조례안은 시청각 중복 장애인의 특성에 따른 적합한 지원 및 서비스 체계를 지원함으로써 시청각 장애인의 사회참여를 촉진하고 권리를 보호해 인간다운 삶의 증진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며“오늘 정책 토론회는 시청각 장애인 권리 보장과 지원에 관한 정책적 대안을 모색하고 복지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한 조례 제정을 위해 마련됐다”고 말했다.

토론회는 권정선 의원이 좌장을 맡아 진행됐으며 김종인 교수의 시청각 중복 장애인의 현 주소, 경기도 시청각 장애인 실태조사, 해외 시청각 장애인 사례 등에 대한 주제 발표가 있었다.

토론자로는 김동복 한국점자도서관장, 홍유미 밀알복지재단 헬렌켈러센터 팀장, 손창환 손 끝으로 여는 세상 홍보부장, 고경희 한국수어통역사협회 부회장이 참여했다.

토론회에는 최종현 의원, 지석환 의원, 경기도 복지정책과 및 장애인복지과 관계자, 시청각 중복 장애인 단체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이날 토론회에 앞서 경기도 행복한 삶 복지연구회 주관으로 ‘경기도 시청각장애인 지원체계 구축방안 연구 중간보고회’도 열렸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5/28 [16:18]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4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재판 막바지...이재명 경기도지사 강력 드라이브 걸었다 / 이균 기자
[인터뷰]대구동부소방서 이호욱 소방장 “건설 현장, 폭발사고 대형화재 줄일 수 있어” / 이균 기자
경기도 김홍국 신임 대변인 임명...그 역할 두고 설왕설래 / 이균 기자
용인시노사민정協, 2일 노사발전재단 차별없는일터지원단과 협약 / 이균 기자
염태영 수원시장 2년 후, 안민석 국회의원 향후 4년...정치 행보가 궁금하다 / 이균 기자
경기도지사 이재명, 수원시장 염태영-둘 사이에는 껄끄러운 ‘뭔가’가 있다 / 이균 기자
파주시 보건소, 금연 클리닉 비대면 서비스 실시 / 이기선 기자
경기도 고기 굽는 수영장 가볼만한 곳 / 이종성 기자
여주시 곤충산업팀 신설 첫돌 성과와 앞으로 할 일 / 이기선 기자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추천은 우리가 할게. 어떤 영화 볼래?” / 박주묵 기자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
배너
광고
광고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