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인시, 149만㎡ 토지소유자 5명 동의 받아 시민 녹색쉼터 제공...전국 최초 도시자연공원 녹지활용계약 체결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20/11/16

 

전국 최초 도시자연공원 녹지활용계약 체결


[데일리와이] 용인시는 16일 전국 최초로 도시자연공원구역 내 토지소유자 5명과 149만(45만평)㎡ 규모의 녹지활용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는 시가 지난 7월 관내 8개(구성1・2, 유방, 죽전, 신갈, 하갈, 보정1・2) 도시자연공원구역 토지 711만㎡(215만평)을 시민녹색쉼터로 활용키로 한 데 따른 후속 조치다. 

 

도시자연공원구역은 경관보호 등을 목적으로 개발을 제한한 용도지역으로 장기미집행 도시공원과 달리 소멸시효 받지 않는다. 

 

시로썬 이곳이 좋은 자원임에도 사유지이기에 녹지를 활용할 수 없었고 토지소유자들은 재산권을 행사하는데 어려움이 따랐다. 

 

시는 이런 문제를 완화하기 위해 토지소유자들과 5년 단위로 토지사용 계약을 맺고 이곳에 산책로와 운동・휴게 시설 등을 설치해 시민 쉼터로 제공하고 토지소유자에겐 재산세 감면 혜택을 주기로 했다. 

 

시는 이번에 계약을 체결한 구성, 죽전, 유방, 하갈 등 4곳 149만㎡에 내년까지 10억원을 투입해 명상 데크, 문학 쉼터, 어울림 숲 등을 조성하고 시민들에게 우선 제공할 방침이다.

 

아울러 나머지 도시자연공원구역 토지소유자들의 신청을 받아 순차적으로 계약을 체결할 방침이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이번 녹지활용계약이 토지소유주의 재산 피해를 경감하고 시에선 큰 재정 부담없이 시민들에게 쾌적한 휴식공간을 제공하는 좋은 행정사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1/16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8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고양문화재단-전문무용수지원센터, 예술인과 예술진흥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오경근 기자
평택시문화재단, 온라인 플랫폼통해 시민에게 문화예술 콘텐츠 발송하는 ‘오닝갤러리 사업’ 운영 / 이균 기자
이천시,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 연말까지 기간연장 / 유명수 기자
수원시의회 황경희 의원, "매산동 도시재생뉴딜 사업 청년 주도의 다양한 활동 기대된다 / 이균 기자
부천시, 마이데이터 실증 시범 서비스 추진 / 오경근 기자
2020년 청소년경제교실 경제놀이터 사업 운영 성료 / 이균 기자
양주시, 카페 이너프유에서 불우이웃돕기 성금 100만원 기부 / 오경근 기자
사)광주시자원봉사센터, 코로나19 관련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격려캠페인 / 유명수 기자
경기도주식회사, 공정 배달앱 시장 초석될 소비자·소상공인 상생플랫폼 ‘배달특급’ 1일 첫 발 / 이균 기자
배너
배너
배너
광고
광고
배너
광고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