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건사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의정부조폭 세븐파 무더기 경찰행
 
신정윤 기사입력  2011/11/30 [23:06]

경기도 의정부지역에서 활동하며 유흥업소를 갈취한 조직폭력배 54명이 경찰에 검거됐다.

경기지방경찰청 제2청[경기경찰2청] 광역수사대는 30일 폭력 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범죄단체 구성ㆍ가입ㆍ활동] 혐의로 "세븐파" 행동대장 유모[31]씨 등 중간 간부 5명을 구속하고 곽모[38]씨 등 같은 조직원 49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은 또 달아난 서모[31]씨 등 조직원 4명을 같은 혐의로 지명 수배했다.

유씨 등은 2008년부터 최근까지 의정부시내 유흥업소에서 보호비 명목으로 15회에 걸쳐 2천여만원을 갈취하고 한 업주로부터 9천만원 상당의 외제차를 빼앗아 탄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유흥업소를 관리하기 위해 조직원을 강제로 취업시키고 생활비를 받게 했으며 조직 기강을 세운다는 이유로 말단 조직원에게 가혹행위까지 서슴지 않았다고 경찰은 전했다.

세븐파는 1990년대부터 의정부지역을 무대로 활동한 조직폭력배로, 두목과 중간 간부가 검거된 뒤 한때 "연합세븐파", "뉴세븐파" 등으로 이름을 바꾸며 명맥을 유지해 왔다.

그러다가 2000년대 들어 새로운 두목이 나서 조직을 정비했고 조직원만 100명이 넘을 것으로 추정된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 관계자는 "보복이 두려운 피해자들이 진술을 거부하는 등 조폭 수사는 어려움이 많다"며 "이들을 2년 넘게 추적하고 있는 만큼 뿌리를 뽑을 수 있도록 철저하게 단속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1/11/30 [23:06]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6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방송에 나온 ‘수원 복불고기 맛집’ 주문진복집 사장이 황당해 하는 이유는? / 이균 기자
경기도의원 출신 단체장 명암...明 이재준 박승원 최종환 暗 윤화섭 김상돈 / 이균 이종덕 서규식 기자
'신분당선 연장' 앞에 수원시 5명 국회의원 내년총선 빨간불 ‘깜빡깜빡’ / 이균 기자
[인터뷰] 한국자치법규연구소 최인혜 소장 “당신들이 공부하지 않으면 세금은 줄줄 샙니다” / 이균 기자
[이균칼럼]염태영 수원시장 서철모 화성시장 군공항이전 논제로 만나라 / 이균 기자
서철모 화성시장 평가를 들어보니 '10인10색'...그 까닭은? / 이기선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경기도 산하기관 '특혜 반칙채용' 그리고 ‘억울한 징계’ 이유 있었네 / 이균 기자
경기도 굿모닝하우스 탄생과 소멸 과정에 경기도민은 없다 / 이균 기자
경기도교육청 ‘경기교육 통합메신저 서비스’ 시작 / 이종성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