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시흥시, ‘2025년 제17회 전국해양스포츠제전’ 유치 시동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24/02/08

▲ 시흥시청


[데일리와이=이균 기자] 시흥시가 2025년 ‘제17회 전국해양스포츠제전’을 유치하기 위해 지난 7일 유치 신청서를 해양수산부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다양한 해양스포츠를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는 ‘전국해양스포츠제전’은 해양 스포츠의 활성화를 통해 해양 스포츠 산업 육성의 기반을 마련하고, 친해양 문화를 확산시키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매년 개최되는 국내 최대 규모의 해양스포츠 축제다.

대회는 2025년에 17회째를 맞으며, 내년 7월에서 9월 사이에 열릴 예정이다. 정식종목은 요트, 카누, 수중ㆍ핀수영, 트라이애슬론으로 구성돼 있다.

시는 앞서 2019년에 안산시, 화성시, 한국수자원공사와 함께 시화호 거북섬에서 수도권 최초로 ‘전국해양스포츠제전’을 개최한 바 있다. 아울러, 시흥시 해양자원의 강점을 이용해 지난해 11월 ‘2023 WSL 시흥 코리아오픈 국제서핑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경험이 있다.

시는 풍부한 대회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홍보와 관람객 확보에도 경쟁력을 갖추고 있는 만큼, 2025년에 시화호 거북섬에 해양스포츠제전을 유치한다는 설명이다.

특히 대회 유치 장소인 시화호 거북섬 해양레저복합단지에는 2025년에 해양레저관광 거점시설(마리나), 해양생태과학관이 건립될 예정으로 글로벌 해양레저 거점으로 위상을 굳건히 할 것으로 보인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시화호가 품은 거북섬이야말로 생명의 호수로 재탄생한 친환경 해양레저복합단지의 선진 사례다. 거북섬에는 세계 최대 규모의 인공서핑장인 웨이브파크를 비롯해 35미터 딥다이빙풀인 파라다이브35, 90척 규모의 해상ㆍ육상 계류장을 보유한 마리나시설, 국내 최초 관상어 집적단지인 아쿠아펫랜드 등 풍부한 해상자원과 우수한 지리적 여건이 갖춰지는 만큼, 2025년에 ‘전국해양스포츠제전’이 개최된다면 해양스포츠도시로 도약하는 것은 물론, 친해양문화를 확산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개최지 결정은 오는 3월 해양수산부의 후보지 현장 실사 및 제전위원회 개최를 거쳐 개최지로서의 적합 여부를 확인한 뒤, 최종 개최지가 선정될 예정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2/08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6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의회 윤종영 의원, 군사규제 및 주한미군공여지 관련 업무 직접 국방부 상대해야 / 이균 기자
여주시 가남읍 안금리 코지마 지역사회와 상생 / 유명수 기자
경기도의회 한원찬 의원, ‘경기도교육감 소속 모범공무원 선발, 2년간 매월 5만원 수당 지급’ / 이균 기자
부천시, 가스열펌프 배출가스 저감장치 부착 비용 지원 / 오경근 기자
수원시, 2월 '희망일터 구인·구직의 날' 개최 / 이균 기자
수원시 권선구 구운동, 올해 첫 번째 사랑의 뽀송뽀송 빨래방 운영 시작 / 이균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이민관리청 유치 위한 108만 고양시민의 힘 모으기 / 오경근 기자
"자연 통해 힐링해요" 시흥 산림복지센터 프로그램 개편 / 이균 기자
부천아트센터 아카데미 프로그램 운영, 첫 단추! / 오경근 기자
광고
광고
광고
배너
배너
광고
광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