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양기대 광명시장 학교 급식 종사자 격려 방문
 
이종성 기자 기사입력  2017/07/15


양기대 광명시장은 14일 광명북고 조리실을 방문, 학교 급식 종사자들에게 현장의 어려움을 듣고 지원책을 약속했다.

 

오는 9월 광명시 최초로 시행하는 고교 교육급식 준비 현황 점검 차 광명북고를 찾은 양기대 시장은 광명북고의 조리실과 급식실이 있는 만남채 1~3층을 찾아 급식 종사자들을 만났다.

 

양기대 시장은 “9월부터 교육급식을 시행하기 전에 급식 종사자 분들이 어떤 어려움을 겪고 있는지 들어보기 위해 현장을 찾아왔다”고 말했다. 점심 급식을 준비하고 있던 박모(53) 조리사는 “매일 학생과 교사 1400여 명의 급식을 준비하려면 땀이 비 오듯 쏟아진다”며 “위생이 철저해야 하기 때문에 조리하면서 바로 청소를 해야 하는데, 일손이 모자랄 때가 많다”고 말했다.

 

이에 양기대 시장은 “한창 바쁜 시간에 도와드릴 수 있는 인력을 시에서 지원할 수 있는지 알아보겠다. 일자리 창출 차원에서도 필요한 제안”이라고 답변했다. 또 “격무에 시달리는 학교 급식 종사자들을 위해 1박2일 힐링여행을 시에서 지원하는 방안을 찾겠다“고 말했다. 

 

김정미 광명북고 영양교사는 현행 제도에서 학부모가 부담해야 하는 조리실무사들의 인건비 문제를 거론했다. 김교사는 “광명북고에는 영양교사 1명, 조리사 1명, 조리실무사 10명 등 12명의 급식 종사자가 근무하고 있는데, 이중에서 영양교사와 조리사 인건비만 경기도교육청에서 지원하고, 조리실무사들은 교육공무직이면서도 학부모들이 내는 급식비에서 인건비를 충당하게 돼 있어 학부모 부담이 크다”고 말했다.

 

지난 6월 이재정 경기교육감의 광명시 특강 때도 학교 급식 종사자들이 교육감에게 처우 개선 문제를 제기한 바 있다. 광명시는 당시 △공무직 영양사 방학 중 자율연수 실시 △영양교사와 공무직 영양사 임금격차 해소 △교육대학원 경력 인정으로 영양교사 승격 등 경기도교육청 관련 요구사항을 교육청에 공문으로 보냈다.

 

양기대 시장은 “매일 학생들에게 정성이 담긴 밥을 해주시는 급식 종사자분들의 인건비와 처우 개선이 정부 정책의 최우선 순위가 돼야 하다”며 “정부가 인건비를 지원하는 방안을 건의하겠다”고 말했다. 

 

현재 광명시 초중고 전체에는 영양교사 26명, 조리사 35명, 조리실무사 310명 등 모두 371명이 급식 업무를 맡고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7/15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7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의회 박옥분 의원, "‘주택관리 종사자와 입주자 모두가 행복한 경기도 만들기 최선" / 이균 기자
GH, 3기 신도시 ‘청약일정 알리미’ 소문내기 이벤트 실시 / 이균 기자
경기문화재단, 회화 조각 설치 사진 등 작품 200여점 만나볼 수 있는 전시 개최 / 이균 기자
수원문화재단, 한옥구경 맘껏하고 다양한 신규 교육 및 체험에 참가해요 / 이기선 기자
경기문화재단, 시흥-안산-화성을 잇는 경기만 소금길 대장정 온라인 투어 순차적 공개 / 이균 기자
포천·남양주 영웅시대 회원, 대한적십자사 선단사랑봉사회에 아동도서 1,000여 권 전달 / 남정한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용인문화재단, ‘온라인 가을 운동회’로 행복한 시간 가져요 / 이균 기자
수원시의회,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릴레이 참여 마쳐 / 이균 기자
화성시문화재단, 제부도를 바라보는 다양한 시선...전시 / 이균 기자
배너
배너
광고
광고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