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가볼만한 곳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창작뮤지컬 야조(夜操) 오는 9월 9일과 10일 저녁 남한산성서 공연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17/08/23 [08:37]
    경기도청
[데일리와이] 조선시대 전통 군사훈련과 전통 무예가 창작뮤지컬을 통해 재현된다.

경기도는 오는 9월 9일과 10일 양일간 남한산성 인화관에서 창작뮤지컬 ‘야조(夜操), 야조 속에 들어온 두 국왕 이야기’ 공연이 열린다고 23일 밝혔다.

경기도와 광주시가 후원하고 광주문화원이 주관하는 이번 공연은 병자호란 이후 남한산성에서 실시된 야조(夜操, 야간 군사훈련)를 소재로 한 창작뮤지컬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남한산성에서 진행됐던 야조를 어떻게 하면 사람들에게 효과적으로 선보일 수 있을까를 고민하다 뮤지컬을 창작하게 됐다”면서 “전문 뮤지컬 배우와 (사)전통무예십팔기보존회 무예팀이 출연해 연기와 노래는 물론 무예시연, 군사훈련 등을 선보여 관람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창작뮤지컬 ‘야조(夜操), 야조 속에 들어온 두 국왕 이야기’ 는 남한산성에서 야조를 실시하는 문제를 놓고 정조와 신하·백성간의 갈등과 화합의 과정을 담고 있다. 정조가 백성까지 동원해 야조를 실시하려 하자, 신하와 백성들은 인조가 남한산성에서 겪었던 치욕과 무리한 백성동원을 회상하며 야조 시행을 반대한다. 이에 정조는 백성들의 원대로 군사들로만 야조를 실시한다는 내용이다. 이들 내용은 모두 작가의 상상력을 바탕으로 한 픽션이다.

무료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오는 25일부터 9월 8일까지 온라인, 유선, 현장을 통해 선착순으로 접수받는다. 9월 9일과 10일 가운데 1인 2장씩 예매가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남한산성세계유산센터 홈페이지(www.gg.go.kr/namhansansung-2)와 광주문화원 홈페이지(www.gjmh.or.kr), 그리고 남한산성세계유산센터 페이스북( www.facebook.com/ggnhss)을 참고하면 된다.

뮤지컬 공연 관련 내용 확인 및 접수는 광주문화원 유산활용팀(031-749-5167∼9)으로 하면 된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8/23 [08:37]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10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용인의 가볼만한곳 베스트는 / 조춘환 기자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현장방문 실시 / 이균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2017 수원정보과학 축제’ 청소년들 뜨거운 호응 속에 막 내려 / 이균 기자
성남시 행복학습센터 100곳으로 늘린다 / 김동우 기자
“용인 관광 아이디어를 찾습니다” / 이기선 기자
용인문화재단,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용인시민을 위한 클래식 콘서트 / 이균 기자
수원시 이용영 장안구청장 "구정은 소통과 현장행정이 최우선" / 이균 기자
삼성전자, 소프트웨어+하드웨어 결합한 IoT용 보안솔루션 선보여 / 이균 기자
이재명 성남시장 만난 시민들 “청소년배당 실시해야” / 김동우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