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경필 경기도지사, 4박 6일간 핀란드-독일 방문
오는 15일 핀란드 A사와 투자협약 체결, 핀란드 최초 경기도 외투산단 입주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17/09/13 [14:15]
    경기도청
[데일리와이]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북유럽 강소기업의 투자유치를 통한 일자리 창출과 경기도 연정의 공고화를 위해 오는 14일부터 19일까지 4박 6일간 핀란드와 독일을 방문한다.

남 지사는 이번 방문의 첫 일정으로 15일 핀란드의 기술기업으로 손꼽히는 A사와 투자유치 MOU를 진행할 예정이다. 핀란드 기업이 경기도에 투자를 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경기도는 그동안 기술이 집적돼 있는 북유럽의 기술강소기업을 유치하기 위해 집중 노력해 왔으며, 이번 MOU는 투자유치 지역 다변화 전략의 주요 성과이기도 하다.

특히 A사의 이번 사업 확장 투자는 아시아·태평양 총괄본부 기능 수행을 위한 것으로 도내 제조업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핀란드 방문이 ‘일자리 창출’을 위한 것이라면 독일 방문은 ‘경기도 연정의 공고화’에 그 목적이 있다.

앞서 경기도는 ‘일하는 청년 시리즈’의 예산 처리 과정에서 도의회와 다소 진통을 겪었지만 연정을 바탕으로 결국 극적 합의를 이끌어냈다. 토론을 통해 연정합의과제를 설정하고 상호 신뢰를 토대로 실천해온, 이른바 ‘연정의 정신’이 재차 발휘된 것이다.

남 지사는 도의회와 함께 독일의 연정이 이뤄지는 현장을 둘러보고 실제 연정의 경험을 공유하면서 경기도 연정을 보다 견고하게 다질 계획이다.

남 지사는 16일 독일 베를린에서 정기열 경기도의회 의장, 최춘식 국민·바른연합대표, 이필구 소통위원장과 독일 연방의회를 방문, 연방의회 보좌관의 안내에 따라 독일의 연정이 이뤄지는 현장을 둘러본다.

17일에는 콘체르트하우스에서 열리는 경기필하모닉의 ‘윤이상DAY’ 베를린 공연에 참석해 경기필 관계자를 격려할 예정이다. 아시아 오케스트라가 베를린 뮤직 페스티벌에 초청된 것은 경기필하모닉이 최초다.

4박 6일 방문 일정의 마지막 날인 18일에는 독일의 주요 정치 및 학계 인사와 연방의회에서 연정 토론회를 진행한다.

그간 추진해온 ‘대화와 타협의 정치모델’에 기반한 경기연정의 공고화를 위해 마련된 이번 토론회에서는 독일의 연정 경험 공유를 통해 경기연정을 확대·발전시키기 위한 방안이 집중 논의된다.

경기도 관계자는 “이번 유럽 방문은 투자유치를 통한 도내 일자리 창출과 함께 경기연정 당사자들이 독일 연정의 경험을 공유하고 발전방안을 모색해 성공적인 경기연정 시스템 정착에 이바지하는 상징적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9/13 [14:15]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6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이재명 경기도지사 정치적 법률적 공방! 피해는 고스란히 경기도민에게 / 이균 기자
경기도언론개혁시리즈 ⑯ 기사 못쓰는 기자는 가라! 화성시 보도자료 배포방식 변경 / 이균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산수화(오산수원화성)상생협력, 수원시장 염태영 화성시장 서철모 동상이몽 / 이균 기자
용인시의회 자치행정위원회, 용인도시공사 추가 감사 및 강평 실시 / 이균 기자
남양주시 다산1동 복지넷과 함께하는 신바람 공연한마당 성료 / 남정한 기자
[이균칼럼] 경기도에 부는 ‘연말시상 바람’적폐인가 격려인가? / 이균 기자
안양시, 임곡3지구 주택재개발 정비사업 계획대로 추진 / 이종성 기자
용인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 2018년 행정사무감사 강평 실시 / 이균 기자
용인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 문화예술과 체육진흥과 장애인복지과 추가 감사 및 강평 실시 / 이균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