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인시, 100개팀 500여 명 참여 캠핑 축제 열기 후끈
지난15∼17일 자연휴양림서 열려
 
이기선 기자 기사입력  2017/09/18 [15:07]
    제1회 용인 도심 속 캠핑축제
[데일리와이] 용인시는 지난 15∼17일까지 용인자연휴양림에서 열린 캠핑 축제에 100개팀 500여 명의 ‘캠핑족’들이 참여해 가족이나 친구·연인들과 함께 캠핑을 즐겼다고 밝혔다.

이번 축제는 용인시가 관내 관광지를 순회하는 ‘옴니버스식 관광축제’의 일환으로 지난 5월 농촌테마파크에서의 ‘고땐 고랬지 축제’, 6월 한국민속촌의 ‘민속저잣거리 축제’에 이어 세 번째로 마련한 것이다. 지난달 22일 인터넷으로 실시한 선착순 참가자 모집이 순식간에 마감됐다.

자연휴양림 내 기존 야영장과 숙박시설 외에 1만㎡의 잔디광장을 야영장으로 바꿔 캠핑객들이 휴양림 전체 시설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이번 캠핑축제에서는 용인 백암 순대로 만드는 캠핑요리대회, 숲 속의 미니 올림픽, 숲 속 음악콘서트, 각종 DIY 목공예를 체험할 수 있는 ‘나눔 목공 축제’ 등이 열렸다.

행사장에서는 캠핑족들을 위해 용인에서 생산된 한우·한돈을 저렴하게 판매하고, 어린이들에게 캠핑 안전규칙을 재미있게 들려주는 ‘안전 캠핑 이야기’ 등도 진행됐다.

특히 캠핑축제 마지막 날 공정캠핑왕 선발대회를 통해 축제 참가자들이 용인 관내 시장이나 맛집에서 소비한 영수증을 합산한 결과 총 1,150만원이 소비된 것으로 조사됐다. 또 축제기간 동안 용인시 관내 40개의 민간 등록캠핑장의 50%인 20개의 민간캠핑장도 캠핑장별로 공정캠핑 이벤트를 연계 실시해 총 2,400여만원의 소비가 이뤄진 것으로 조사됐다.

캠핑족 외에 자연휴양림의 주말 방문객들도 평소보다 2배 늘어나 2,000여 명이 찾은 것으로 나타났다.

가족과 함께 캠핑을 즐긴 초등학생 강모군은 “숲속 놀이터와 넓은 잔디밭에서 뛰어놀면서 친구들도 사귈 수 있어서 너무 좋았다”며 즐거워했다.

가족과 함께 부산에서 왔다는 김모씨는 “휴앙림의 좋은 시설과 훌륭한 자연환경에 너무 만족한다”며 “아이들에게 즐거운 추억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캠핑 8년차의 베테랑 캠퍼라는 김모씨는 “서울 근교에서 이런 훌륭한 편의시설과 체험시설까지 갖춘 캠핑장은 전국에서도 찾기 힘들 것”이라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캠핑축제는 용인시가 도심에서 가까운 최고의 캠핑 도시로 발돋움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 민간캠핑장과 협력해 서로 시너지 효과를 얻는 캠핑축제를 꾸준히 개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오는 11월 30일까지 관내 등록캠핑장을 이용하면서 용인서 소비하거나 용인의 다른 관광지를 방문한 인증사진을 블로그나 네이버 카페 캠핑퍼스트에 게시하면 주1회 추첨을 통해 소정의 기념품을 제공하는 캠핑장 후기 이벤트를 진행하기로 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9/18 [15:07]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10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용인의 가볼만한곳 베스트는 / 조춘환 기자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현장방문 실시 / 이균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2017 수원정보과학 축제’ 청소년들 뜨거운 호응 속에 막 내려 / 이균 기자
성남시 행복학습센터 100곳으로 늘린다 / 김동우 기자
“용인 관광 아이디어를 찾습니다” / 이기선 기자
용인문화재단,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용인시민을 위한 클래식 콘서트 / 이균 기자
수원시 이용영 장안구청장 "구정은 소통과 현장행정이 최우선" / 이균 기자
'경기도가족여성연구원 징계문제' 경기도청과 경기연정까지 불똥튈까? / 이균 기자
삼성전자, 소프트웨어+하드웨어 결합한 IoT용 보안솔루션 선보여 / 이균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