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속되는 경기침체 경기도내 농지 전용 크게 감소
 
이종성 기사입력  2013/07/24
지속되는 경기침체로 인해 농지 전용이 크게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경기도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타 용도로 전용된 도내 농지는 모두 1583ha로 지난해 동기간 2047ha 대비 24%나 급감했다.
 
전용 목적별로는 택지개발 등 주거시설이 가장 큰 폭으로 줄어 최근 냉각된 부동산시장 분위기를 반영했다. 올 상반기 주거시설용으로 전용된 농지는 231ha로 지난해 동기간 637ha보다 406ha나 줄었다.
 
또 산업단지 등 공장시설로 전용된 농지는 164ha로 지난해 205ha보다 41ha(20%) 감소했으며, 농업용시설 등으로 전용된 용지는 450ha로 지난해 511ha보다 61ha(12%) 줄었다.
 
반면 도로, 철도 등 공공시설용으로 전용된 농지는 738ha로 지난해 (726ha)와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다.
도 관계자는 농지전용이 큰 폭으로 줄어든 원인에 대해 “경기침체로 민간투자개발 사업에 대한 투자의욕이 감소한 것이 가장 컸다”고 분석했다.
 
이에 따라 경기도는 경지정리 등 농업생산기반시설이 정비된 우량농지는 원칙적으로 보전해 나가는 한편, 민간투자부분이나 기업애로 사항을 해결할 수 있도록 정부에 꾸준히 제도개선을 요청하는 ‘투트랙 전략’을 펼칠 방침이다.
 
이와 관련, 경기도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그간 정부에 농업진흥지역 해제면적 상향조정(2ha→3ha), 해제권한 위임확대(1ha→10ha), 농지보전부담금 부과기준 변경(공시지가의 30/100→20/100) 등 제도개선을 지속적으로 건의하고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3/07/24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6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 보환연, 유통 콜라겐 제품 중금속 안전성 검사 ‘모두 안전’ / 이균 기자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취임식 취소..."수해피해 확인하는 것이 먼저…복구에 만전 기울일 것" / 이균 기자
경기문화재단, 경기도 예술창작자들의 지속 가능한 활동 위해 상담 분야별 전문가 섭외 / 이균 기자
경기도어린이박물관, 어린이와 가족 위한 토이뮤지컬 공연 / 이균 기자
김동근 의정부시장, 수해 위험요소 현장 점검 / 오경근 기자
경기문화재단, 3년 연속 공공기관 및 기관장 평가결과 나등급(A등급) 쾌거 / 이균 기자
경기도, 종이수입증지 7월 1일부터 판매종료. 신용카드 영수증으로 대체 / 이균 기자
화성시, “달라진 전기차 보조금 확인하세요” / 이균 기자
화성시 왕배푸른숲도서관, '2022년 이야기가 있는 코딩' 공모사업 운영 / 이균 기자
여주시장 당선인 이충우 재난안전대책본부 방문 격려 / 유명수 기자
광고
배너
배너
광고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