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수원시, 칠보산 습지에 ‘칠보치마’ 500본 이식
지난해부터 칠보산에 칠보치마 서식지 조성, 지금까지 1500본 이식
 
이기선 기자 기사입력  2018/09/06 [16:41]
    수원시
[데일리와이] 수원시가 6일 칠보산 습지에 육상식물 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인 ‘칠보치마’ 500본을 이식했다.

백합과 다년생 초본인 칠보치마는 1968년 수원 칠보산에서 처음 발견돼 칠보치마로 명명됐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칠보산에서 자취를 감췄고, 수원시는 국립생물자원관과 협력해 2016년부터 복원을 준비했다.

국립생물자원관은 2016년 8월 수원시에 ‘야생생물 보존과 활용을 위한 협력사업’을 제안했고, 두 기관은 2017년 1월 ‘야생식물 자원화와 칠보치마 복원을 위한 업무 협의’를 했다. 같은 해 5월에는 업무협력 협약을 체결하고, 생물자원 연구와 야생생물 자원화 사업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국립생물자원관은 남해 자생지에서 채종해 2015년부터 증식한 칠보치마를 수원시에 기증했다.

지난해 5월 칠보산 습지에 각각 칠보치마 1000본을 이식했고, 칠보치마는 지난 6월 처음으로 개화했다.

이날 500본을 추가로 이식하면서 칠보산에 이식한 칠보치마는 모두 1500본이 됐다.

이날 칠보치마 이식에는 박두현 수원시 환경정책과장을 비롯한 공무원, 국립생물자원관 관계자, 환경단체 회원, 시민 등 50여 명이 참여했다.

수원시 환경정책과 관계자는 “칠보치마가 제대로 뿌리를 내리고, 자랄 수 있도록 지속해서 점검하고, 관리할 것”이라며 “칠보치마가 칠보산 일원에 널리 퍼져 노란 꽃을 활짝 피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9/06 [16:41]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9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이천시, 개인택시 신규면허 수여식 개최 / 남정한 기자
이효리 텐미닛 작사한 메이비 엄마한테 혼나 / 이보영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리설주, 김정은과 사이에 자녀 있다 / 박찬수
용인의 가볼만한곳 베스트는 / 조춘환 기자
파주시민축구단, 홈 개막전 출격 / 이기선 기자
“지역상생협력매장으로 착한 봄나들이 오세요” / 박주묵 기자
경기도시공사, 황해경제자유구역 평택포승(BIX)지구 1차분 공급 / 이균 기자
방송에 나온 ‘수원 복불고기 맛집’ 주문진복집 사장이 황당해 하는 이유는? / 이균 기자
평택시, BRT(간선급행버스) 노선 1000번 개통 / 이종성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