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코로나19발 경기침체 뚫고 세계시장 비상할 ‘글로벌 강소기업’ 52개사 선정
중기부 해외마케팅 2억원, 경기도 지역자율프로그램 1500만원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20/05/28

 

경기도북부청


[데일리와이]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혁신성과 성장잠재력이 우수한 도내 수출 중소기업 52개사를 ‘2020년도 경기지역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선정했다고 28일 밝혔다.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사업’은 지역 내 유망 중소기업을 발굴해 중소벤처기업부와 전국 지자체, 지역혁신기관, 민간 금융기관이 협력해 중견·강소기업으로 성장시키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앞서 도는 지난 1월부터 3월까지 공모한 결과, 52개사 모집에 무려 126개사가 신청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국 신청기업 407개사의 약 31%에 해당하는 규모다.

서면 및 비대면 발표 평가 등을 거쳐 이번에 최종 선정된 경기지역 글로벌 강소기업 52개사는 경기도와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기업 수요를 고려한 ‘맞춤형 지원’을 받게 된다.

구체적으로 올해부터 2023년까지 4년간 중기부로부터 2억원 상당의 해외마케팅 지원을 받고 국가 기술개발 사업 참여 시 우대 가점 부여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아울러 경기도에서 운영하는 시제품 및 디자인 개발 등 ‘지역자율프로그램’을 기업 1곳 당 1,500만원 내에서 지원받을 수 있다.

올해 글로벌 강소기업으로는 반도체 제조용 가스처리 장치, 반도체 웨이퍼 검사 장비 등 반도체 소재·부품 관련 업체들을 비롯한 다양한 기업들이 선정됐다.

특히 ‘경기도 스타기업’ 출신 업체는 11개사, ‘경기도 유망중소기업’ 인증 기업은 17개사로 확인되는 등 경기도의 ‘중소기업 지원 생태계’가 성공적으로 구축·작동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황영성 특화기업지원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이 많은 상황 속에서도 이번 글로벌 강소기업에 대한 중소기업의 관심이 매우 높았다”며 “국내외적으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경기도를 넘어 한국을 대표할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5/28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20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언론개혁시리즈20 - 수원시의회 지역언론 육성지원은 누구를 위한 조례인가? / 이균 기자
수원역! 특례시 앞둔 수원시 이미지에 먹칠하고 있다 / 이균 기자
당신의 특별한 날! 멋진 파티 '라비돌리조트'와 함께 준비하세요 / 이균 기자
안산시, 아동학대 대응체계 행정력 집중…‘아동권리가 보장받는 도시로’ / 이균 기자
정윤경 경기도의회 경기교육정책연구회장, 경기도교육청 스마트체육 활성화 연구 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 이균 기자
이재명, 경기도 2차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전 도민 1인당 10만원씩 지급 / 이균 기자
수원도시공사, “플라스틱, 일회용품 사용 이면에는 환경 파괴란 괴물이 숨어있다” / 이균 기자
경기도, 올해 신규공무원 5712명 선발...동일 날짜 시행 지방직 공무원 임용시험 중복접수 불가 / 이균 기자
안성시의회 신원주 의장, 자치분권 2.0시대 개막을 응원하는 ‘자치분권 기대해’챌린지에 동참 / 이균 기자
김경호 경기도의원, 국토부 자연보전권역 차등 관리 검토, 그러나 갈길 멀어 / 이균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