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재명 “공공배달앱으로 공정한 배달산업 환경을” 경기도 공공배달앱 사전신청 1,876건돌파
이 지사 사회관계망 통해 감사 인사 전해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20/09/14

 

이재명 경기도지사 “공공배달앱으로 공정한 배달산업 환경을”


[데일리와이] 경기도주식회사가 소상공인 권익 보호와 도민 생활 편의 증진을 위해 추진하는 ‘경기도 공공배달앱’의 입점 사전 신청 열기가 높다.

경기도주식회사는 공공배달앱 입점 사전 신청 건수는 1,876건으로 목표치의 약 63%를 달성했다고 14일 밝혔다.

특히 시범지역 중 오산시는 사전 신청 건수가 550건을 넘으면서 이미 목표를 초과 달성했다.

공공배달앱에 대한 뜨거운 관심에 이재명 경기도지사도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공배달앱 홍보에 적극 나섰다.

13일 이재명 도지사는 공공배달앱의 사전 신청이 뜨겁다며 공공배달앱 시범지역인 파주·오산·화성시는 물론 시범지역 소상공인연합회와 한국외식업중앙회 지부, 맘카페에도 감사 인사를 건넸다.

이 지사는 “코로나19로 경제활동이 심각하게 위축됐지만, 또한 아이러니하게도 배달산업의 확대로 이어지고 있다”며 “디지털 SOC인 공공배달앱을 선순환 플랫폼으로 반드시 성공시켜야 하지 않겠느냐”고 말했다.

또 “경기도 공공배달앱은 시장의 독과점을 막고 공정한 배달산업 환경을 만들어 가맹점, 노동자, 소비자 모두에게 이익이 되는 시스템”이라며 “모두가 상생하는 디지털 플랫폼으로 성장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더불어 공공배달앱의 성공을 위해서 많은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며 더 많은 가맹점 합류와, 도민들의 이용을 부탁하기도 했다.

‘수도권 공정경제협의체’가 수도권 외식배달 음식점과 소비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배달앱 거래관행 실태조사 결과를 보면, 배달앱 가맹점 10곳 중 8곳은 배달앱 회사에 지불하는 광고비와 수수료가 과도하게 높다고 응답했다.

경기도주식회사 관계자는 “경기도 공공배달앱은 광고비 없이 중개수수료는 2%, 외부 결제 수수료는 1.2~2.5% 수준으로 민간배달앱 수수료가 최대 15%였던 것을 감안하면 약 4배 가량의 비용 절감 혜택을 볼 수 있어, 소상공인들의 가맹점 가입이 빠르게 늘고 있는 것 같다”고 분석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9/14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2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염태영 수원시장vs.서철모 화성시장, 수원군공항 “물러설 수 없다” / 이균 기자
[기고]학교 폭력 사태에 대한 국민의 반응을 보며- 한국 사회가 발전하는 사회로 거듭나기 위해 나아가야 할 길 / 이균 기자
이재명표 경제방역 핵심정책 ‘경기지역화폐’ 올해 2조8,137억원 확대 발행 / 이균 기자
[이균칼럼]경기도 공공기관 3차 이전 이재명 “방빼겠다” VS. 염태영 “협의하자” 그 결과는? / 이균 기자
화성시의회 도시건설위원회, 정남면 괘랑리 방문...레미콘 공장 이전과 관련 민원 점검 / 이균 기자
박승원 광명시장 신년 기자회견을 보고나서 –이균 기자의 ‘듣보쓴’ / 이균 기자
시흥시, 자체 재난지원금 50만원 지원으로 소상인 보듬는다 / 이균 기자
화성시문화재단, 활문화 분야의 온라인 및 오프라인 교육 담당할 강사풀(Pool) 모집 / 이균 기자
[이균칼럼] 화성시 서철모 시장님 주민들 좀 보듬어 주세요 / 이균 기자
경기도시공사, 광교 경기융합타운 경기남부권 명소 만들겠다 / 이균 기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고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