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무 캐고 맛보고” 1000명 농부가 돼
성남시민농원서 무료 체험 행사 열려
 
김동우 기자 기사입력  2017/10/26 [08:51]
    지난해 무 수확 체험 행사
[데일리와이] 도심에 사는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농부가 돼 가을철 무를 직접 캐 보고, 맛도 볼 수 있는 무료 체험 행사가 성남시 중원구 성남동 시민농원에 마련된다.

성남시농업기술센터는 오는 30일부터 11월 3일까지 1000여 명이 참여하는 ‘무 수확 체험 행사’를 연다.

사전 신청을 받아 하루 200여 명의 어린이 등에게 농작물 수확 체험의 기회를 제공한다.

성남시민농원 내 3528㎡ 규모 무밭에서 9000여 개의 무를 캘 수 있다.

수확 체험 전 무 채소의 특성과 캘 때 유의해야 할 점을 알려주고, 수확한 무를 시식해 보는 이벤트도 연다.

참여자들이 캔 무는 3∼4개씩 집에 가져가도록 봉투에 담아줘 수확의 기쁨 가족과 함께 나누도록 한다.

농업기술센터는 농부의 땀과 흙, 자연의 소중함을 알려주려고 지난 8월 무씨 50봉지(2000개 단위)를 뿌려 체험의 장을 마련하게 됐다.

앞선 6월에는 감자를, 7월 옥수수, 9월 고구마 등 시기별 농작물 수확 체험 행사를 열어 참여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성남시민농원은 시청 맞은편 시유지(피크닉공원 예정지)에 8만3000여㎡ 규모로 조성된 전국 최대 공공형 무료텃밭이다.

구획별로 실버세대 주말농장(6만3200㎡), 다문화가정 텃밭(2400㎡), 특수학교·학급 자연학습장(3400㎡), 지역아동센터 자연학습장(1만1000㎡), 귀농·귀촌 예비자 농부학교(3000㎡) 텃밭 등이 있다.

조롱박 터널이 있고, 수생식물, 염소, 토끼, 공작새 등 관찰 거리도 많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10/26 [08:51]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10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기도를 파랗게 칠한 더불어민주당...기초단체장 선거에서도 압승 / 이균 기자
경기도지사 이재명. 경기도교육감 이재정 당선 / 이균 기자
경기문화재단으로 간 남경필 측근들 무슨 일 하나 / 이종성 기자
경기도 드라이브 여행 가볼만한 곳 / 이종성 기자
용인의 가볼만한곳 베스트는 / 조춘환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경기도 고기 굽는 수영장 가볼만한 곳 / 이종성 기자
경복대학교, 100% 취업보장형 프로그램 운영결과 '전국 창업지수 7위' / 이균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