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문화재단, 올해도 어린이날 책임집니다 ..6개 뮤지엄 다채로운 행사
경기도박물관·경기도미술관·백남준아트센터·실학박물관·전곡선사박물관·경기도어린이박물관 등
 
이균 기자 기사입력  2018/05/01 [09:53]
 
▲ © 이균 기자


오월의 봄이다. 어린이날 주간인 5월 5일부터 7일까지 경기도 곳곳에서 풍성한 어린이날 행사가 펼쳐진다. 아직 봄나들이 계획을 세우지 않았다면 가족들이 신나게 즐길 수 있는 경기문화재단 뮤지엄을 방문하는 것을 추천한다.


용인 G-뮤지엄파크(경기도박물관·백남준아트센터·경기도어린이박물관 공동 기획), 안산 경기도미술관, 남양주 실학박물관, 연천 전곡선사박물관 등 6개 뮤지엄에서 다채로운 어린이날 행사가 열린다.

이와 함께 현재 경기도박물관·경기도미술관·백남준아트센터·실학박물관·전곡선사박물관·경기도어린이박물관 전시 관람까지 무료로 즐길 수 있어 일석이조다!!



참고로, 현재 경기도박물관에서는 2018 경기천년 기념 특별전 ‘천년경기와 미디어의 만남, in 봄’, 경기도미술관에서는 기획전시 프랑스 벽화전 ‘그림이 된 벽’, 소장품 미디어 스크리닝 ‘싱글채널비디오 2000-2010’, 교육상설전시 ‘미술은 폼이다’가 진행되고 있다.

백남준아트센터에서는 백남준전 󈥾분 이상’과 기획전 ‘웅얼거리고 일렁거리는’, 실학박물관에서는 다산 정약용 해배 200주년 기념 특별기획전 ‘정약용, 열수에 돌아오다’를 감상할 수 있으며, 전곡선사박물관에서는 특별전 ‘경기천년 X 주먹도끼 1000’이 관람객을 기다리고 있다.

□ 빛나라, 천년! 어른보다 더 새로운 사람, 어린이(용인 소재 G-뮤지엄파크)

용인에는 경기도를 대표하는 뮤지엄들이 이웃하고 있고 이곳을 G-뮤지엄파크로 부른다!(경기도박물관, 백남준아트센터, 경기도어린이박물관을 한 데 묶은 명칭)

▲ © 이균 기자

 

G-뮤지엄파크에서는 이번 어린이날을 맞아 ‘빛나라, 천년! 어른보다 더 새로운 사람, 어린이’라는 특별 기획으로 가족 단위 관람객을 만난다.

특별히 경기도가 ‘경기’라는 이름을 갖게 된 지 1000년을 기념하는 2018년 올해, 빛나는 도정 천년을 기념하면서 어린이를 귀하게 여기셨던 소파 방정환 선생님의 소중한 정신과 함께 우리가 살고 있는 경기 지역의 특징들을 한데 묶은 다채로운 공연, 체험 프로그램들을 펼칠 예정이다.



어린이날인 5월 5일에는 G-뮤지엄파크 곳곳에서 공연 및 체험 행사가 운영된다. 경기도어린이박물관 강당에서는 동화 ‘피노키오의 모험’을 각색한 <피노키오와 함께하는 판타지쇼, DREAM!> 공연이, 경기도박물관 강당에서는 국악 장단과 전래 놀이를 융합한 <어린이 가족 뮤지컬, 별주부전>이 무대에 오른다.

이와 함께 마술과 버블이 어우러진 <매직 버블쇼>와 동물, 꽃 등 다양한 솜사탕을 맛보는 <새콤달콤 아트 솜사탕>를 세 뮤지엄 야외 광장 곳곳에서 만날 수 있다. 아울러 각 뮤지엄의 특성을 살린 체험 교육 프로그램이 기관별로 다양하게 진행될 예정이다.



특별히, 뮤지엄파크의 기관별 교육 체험에 2회 이상 참여해 총 6개 스탬프를 모아오는 어린이에게는 럭키박스를 증정하는 <G-뮤지엄파크 스탬프 투어>도 눈여겨 볼 재미난 이벤트다!



■ 경기도박물관

경기도박물관에서는 6가지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경기도 대표 유물 스티커로 부채를 만드는 <1018-2018, 경기천년 부채 만들기>, <알록달록 페이스페인팅>를 야외 부스에서 진행한다.


박물관 야외 발굴 체험장에서는 아이들이 청동기시대 유적 발굴을 경험하는 <상상고고(想像考古)>, 상설전시실에서는 전통 기와의 쓰임새와 특징을 알아보는 <출발! 교과서 속 역사탐험대>, 청화백자의 제작과정을 배우고 시계로 만드는 <째깍째깍 청화백자 시계만들기>를 즐길 수 있다.

박물관 1층에 위치한 포토존에서는 고려시대 옷을 입어보고 사진으로 남기는 <찰칵! 고려시대로의 여행>을 체험할 수 있다. 프로그램은 무료로 진행되나 일부 온라인 사전 예약을 받는다.



■ 백남준아트센터

백남준아트센터는 대상별 맞춤 전시 해설 프로그램 <속삭이는 미술관>을 운영한다. 어린이와 성인이 각각 그룹을 나눠 눈높이에 맞춘 전시 관람을 돕는 프로그램이다. 백남준과 현대 작가들의 작품을 보고 부모와 아이가 서로 생각을 공유하는 시간을 보낼 수 있다.



백남준의 생애와 예술을 애니메이션과 영상으로 만나는 <NJP 어린이 극장>, 일상적인 재료에서 벗어나 건물 벽면과 테이프를 활용해 드로잉하는 예술체험 <테이프 드로잉>을 운영한다.



백남준의 조각작품 ‘꽃의 아이’를 모티브로 백남준아트센터 앞마당이 ‘꽃의 동산’으로 조성된다. 가족이 ‘꽃의 동산’에서 사진을 찍고 사진과 글을 SNS(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카카오스토리 등)에 올리면 가족을 위한 폴라로이드 시진을 찍어주는 이벤트 <꽃의 가족>이 진행된다.


■ 경기도어린이박물관
경기도어린이박물관은 5월 5일부터 7일까지 총 9개의 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어린이헌장 ‘어린이는 따뜻한 가정에서 사랑 속에 자라야한다’를 테마로 흙으로 만든 크레파스로 우리가족 얼굴을 그리는 <흙으로 그리는 우리 가족의 얼굴>, 재활용품을 활용해 가족의 걱정을 대신할 걱정 인형을 만드는 <우리 가족 걱정 인형 만들기>가 운영된다.


‘어린이는 맑고 깨끗한 환경에서 살아야한다’를 어린이헌장을 바탕으로 실내 공기 순환에 좋은 다육이를 화분에 심는 <내 친구 반려식물, 다육이>와 새싹 채소 씨앗을 CD 케이스에 심어 집안을 건강하게 꾸미는 액자를 만드는 <새싹 액자>도 있다.



또한, ‘어린이는 과학을 탐구하는 마음과 태도를 길러야 한다’를 주제로 우리 몸의 목소리를 관찰하는 오실로스코프를 만드는 가족 대상 프로그램 <목소리가 보이는 오실로스코프>, 과학적인 측면에서 지문의 역할과 활용 방법에 대해 알아보는 <우리 가족 지문을 액자에 담아보자!>를 진행한다.


이외에도 미디어아트체험전시 ‘컬러풀 정글’을 연계한 <우리가 그려요! 컬러풀 정글>과 남북 평화의 꿈을 담은 드림캐처 만들기 프로그램인 <평화의 꿈을 담은 드림캐처>, <어린이와 함께하는 경기천년>이 운영된다.



□ 봄의 축제(경기도미술관)

안산시 단원구에 위치한 경기도미술관에서는 5월 5일과 6일 양일에 걸쳐 ‘봄의 축제’행사를 진행한다.

미술관 야외 조각공원에서는 어린이를 대상으로 흥미로운 퍼포먼스 공연 및 버블 체험을 즐길 수 있는 <버스킹 버블 & 매직쇼 버블 체험>을 공연한다.


체험 프로그램으로 미술관 1층 복도 공간을 이용한 스탬프 벽화 그리기 <함께 그리는 봄그림>, 도넛 모양의 활동지를 이용한 모자 또는 원반 꾸미기 <내가 만드는 봄>, 팝업 원리로 입체 카드를 만드는 <미술관에서의 봄>, 동물 피규어가 들어있는 수제 비누 만들기 <손 안으로 들어온 숲>이 진행된다.


현재 전시 중인 ‘그림이 된 벽’전시 도슨트 프로그램인 <큐레이터에게 듣는 전시>와 페이스페인팅 <나에게 봄>, 인스타그램 해시태그 이벤트인 SNS 이벤트도 운영한다.



□ 실학어린이날소퐁(실학박물관)

남양주시에 위치한 실학박물관에서는 5월 5일과 6일 양일간 ‘실학어린이날소풍’행사가 열린다. ‘실학어린이날소풍’은 조선시대 실학자이며 과학자인 다산 정약용 선생의 정신과 디지털 도구를 활용해 원하는 물건을 만드는 ‘메이커스 운동(Makers Movement)’을 결한한 체험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실학꼬마메이커(Maker)들이 참여하는 메이커스프로그램들은 상상제작체험들로 이루어 진다. 상설 프로그램으로 <실학 AR핀버튼 제작>, <실학AR 색칠놀이>, <실학 컵 제작>, <실학 악세사리 제작>, <해시계 팔찌 제작> 등을 통해 다양하게 실학을 배우고 느낄 수 있다.



과학강사와 함께하는 <3D프린터기와 3D펜 체험>은 실학과 4차 산업혁명에 대해 배워보고 실제로 사용할 수 있는 실용품을 만들어 가는 교육프로그램으로 하루에 3회 운영된다. 5월 6일에는 가족의 달을 맞아 특별히 진행되는 <실학카네이션 액자 만들기>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부대행사 프로그램으로 실학공연소풍 어린이연극공연 <책에서 나온 실학자>와 전통무예 공연 <실학, 조선의 무예를 완성하다>, 박물관 마당에서는 <실학자의 전통놀이>와 <실학 삐에로풍선이벤트>, <실학소원나무 달기행사>를 운영한다.

어린이날 당일 박물관을 방문한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보물찾기행사를 진행해 특별한 선물도 제공한다. 도시락을 가져오시는 가족들을 대상으로 돗자리가 대여된다.



□ 구석기 어린이 축제(전곡선사박물관)

연천에 위치한 전곡선사박물관에서는 ‘구석기 어린이 축제’가 5월 4일부터 7일까지 열린다. 총 6종류의 체험 프로그램으로 선사 시대를 이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박물관 다목적 강당에서는 비눗방울 공연 후 체험을 하는 <비눗방울 공연 및 체험>, 선사시대 예술품인 목걸이를 만드는 <루시 아뜰리에-목걸이 만들기>, 압화로 선사문화를 표현하는 <루시 아뜰리에 – 압화거울 만들기>, 전곡선사박물관과 대표유물인 주먹도끼를 살펴보는 <루시 아뜰리에 – 주먹도끼 부채 꾸미기>를 운영한다.



이외에도 선사시대 사냥 방법인 <창 던지기 체험>과 선사 문화 및 박물관 캐릭터를 활용한 타투체험 <러블리 타투>도 운영된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5/01 [09:53]  최종편집: ⓒ 데일리와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1/10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용인의 가볼만한곳 베스트는 / 조춘환 기자
남양주시 다산1동 생활개선회, 농산물가공사업으로 기금 조성 소외계층 전달 / 남정한 기자
[인터뷰 ]“수원군공항 이전은 수원시 도시문제 해결위한 정치권 압력” / 이균 기자
전철 타고 떠나는 여행 경기도 수목원 가볼만한 곳 / 이종성 기자
경기도 드라이브 여행 가볼만한 곳 / 이종성 기자
연극인 윤문식 재혼한 아내와 18살 나이차 공개 / 이보영
신혼부부 주택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 / 박주묵 기자
경기도교육청 22일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 개최 / 이종성 기자
다산아트홀 개관페스티벌 개최 / 남정한 기자
제46회 성년의 날 맞아 전통성년식 개최 / 박주묵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